Prev

라트라비아타, 나와 내 형제들

La Traviata, My Brothers and I

Next
음악영화의 풍경

  • France
  • 2021
  • 108min
  • DCP
  • Color
  • Fiction
  • Classic, Opera
  • G

시놉시스

노동자들이 사는 바닷가 동네에 사는 열네 살 누르는 여름 방학을 맞이한다. 난폭한 형들과 집을 자주 비우는 엄마 사이에서 고군분투하던 누르에게 젊은 오페라 가수 사라와의 만남은 자신이 처한 환경에서 벗어나 새로운 꿈을 좇을 수 있는 기회로 다가온다.

프로그램 노트

부모의 연애 시절을 상징하는 노래는 자녀들에게 구전설화처럼 전해진다. 소년 ‘누’와 형제들에게도 그런 곡이 있다. 이탈리아에서 온 아빠가 엄마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불렀다는,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아리아들이 그것. 아픈 엄마를 위해 파바로티의 음성을 재생해온 누는 우연히 성악 교실을 지나치고, ‘사라’ 선생님을 만나 발성부터 익힌다. 아이는 음악을 통해 세상을, 그리고 자신의 가능성을 새로이 감각하게 된다. 영화는 가족이라는 울타리를 살피는 동시에 그 바깥을 경험해야만 찾을 수 있는 희망에 대해 차분하게 역설한다. (남선우)

감독

요한 만카 / Yohan Manca

배우이자 연극 연출자. 2012년 코린 마시에로와 함께 첫 단편 시나리오 '더 백'의 각본을 쓰고 연출했다. 두 번째 단편 '하이디 & 사라'는 프랑스영화비평가협회에서 최우수단편상 후보로 선정되었으며 세 번째 단편 '레드 스타'는 2021년 끌레르몽페랑 국제단편영화제에 초청되었다.  

  • 제작Julien Madon, Camille Rich
  • 출연Maël Rouin Berrandou, Judith Chemla, Dali Benssalah, Sofian Khammes
  • 각본Yohan Manca
  • 촬영Marco Graziaplenam
  • 편집Clémence Diard
  • 음악Bachar Mar-Khalifé

상영시간표

TimeRTTheaterCodeRateSubQ&ALive ConcertTicket
2022-08-12  16:30108메가박스 제천 1관118GE --Go
2022-08-15  17:00108메가박스 제천 2관422GE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