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

무뢰한

The Shameless

Next
영화와 음악

  • Korea
  • 2014
  • 118min
  • DCP
  • Color
  • Fiction
  • 18

시놉시스

밑바닥으로 떨어진 단란주점 마담과 그녀의 애인을 잡기 위해 신분을 속이고 접근한 형사. 지금 이 감정, 진심이라 믿어도 될까? 시작이 거짓이라고 끝도 거짓은 아닐 테니까. 

프로그램 노트

"이 작품은 기획한 지 거의 10년 만에 만들어진 작품입니다. 사실 제가 박찬욱 감독과 함께 제작하려고 하다가 실패하고 10년 후 다른 제작자에 의해 완성된 작품입니다. 무엇보다도 10년 만에 이 영화가 만들어진다는 기대감에 참여한 작품이어서 더 많은 애정을 갖고 있는 작품입니다. 이 영화를 만든 오승욱 감독은 14년 만에 다시 영화를 만들었고 그의 취향과 저의 취향이 비슷한 지점이 많아서인지 아주 즐겁게 작업한 작품입니다." (조영욱) 

감독

오승욱 / Oh Seung-uk

1963년 서울 출생. 서울대 미대 조소과 졸업. '그 섬에 가고 싶다'의 연출부를 거쳐, 다큐멘터리 '비켜선 노래들'을 연출했다. 이후 '초록물고기' 조감독과 시나리오 참여, '8월의 크리스마스' 각본, '이재수의 난' 각본을 거쳐 '킬리만자로'로 데뷔했다. 

  • 제작 Kook Soo-ran
  • 출연Jeon Do-yeon, Kim Nam-gil, Park Sung-woong, Kwak Do-won
  • 각본Oh Seung-uk
  • 촬영Kang Guk-hyun
  • 편집Kim Sang-beom, Kim Jae-beom
  • 음악Cho Young-wuk
  • 사운드Kim Chang-sub

상영시간표

TimeRTTheaterCodeRateSubQ&ALive ConcertTicket
2022-08-14  10:30118메가박스 제천 1관30518NE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