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th(2017)
코니 플랑크의 잊혀진 스튜디오

The Potential of Noise - Conny Plank

Germany | 2017 | 92min | DCP | Color | Documentary | EDM, Rock

Synopsis

Konrad ‘Conny’ Plank is undoubtedly one of the most innovative sound designers of his time. The recordings realized in his studio near Cologne between the 60s and 80s, revolutionized the music world. The documentary is the search for the person and producer Conny Plank, a journey through music history, a son getting to know his father. 

Share in

감독

레토 카두프

18살 때 ‘Lux Noise’라는 음반사를 설립하기도 했던 레토 카두프는 스위스 국립 라디오의 진행자, 스위스 TV의 제작자 및 연출자로 활동한 뒤 1980년대 전설적인 락 밴드인 ‘Krokus’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만들어 2004년 취리히영화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코니 플랑크의 아들이기도 한 스테판 플랑크는 13살 때 세상을 떠난 아버지의 흔적을 좇아 이 작품을 완성했다.

스테판 플랑크

18살 때 ‘Lux Noise’라는 음반사를 설립하기도 했던 레토 카두프는 스위스 국립 라디오의 진행자, 스위스 TV의 제작자 및 연출자로 활동한 뒤 1980년대 전설적인 락 밴드인 ‘Krokus’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만들어 2004년 취리히영화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코니 플랑크의 아들이기도 한 스테판 플랑크는 13살 때 세상을 떠난 아버지의 흔적을 좇아 이 작품을 완성했다.​

Producer
: Milena Fessmann, Paul Zischler
Screenwriter
: Reto Caduff, Stephan Plank, Ziska Riemann
Cinematography
: Frank Griebe
Editor
: Maxine Goedic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