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th(2011)
플래시 댄스처럼

Miss Tacuarembo

우루과이 | 2010 | 90min | COLOR | Drama

프로그램 노트

우루과이의 잊혀진 동네, 타쿠아렘보의 작은 마을에서 가난하게 살고 있는 나탈리아. 그녀는 <플래쉬 댄스>의 재니퍼 빌즈처럼 뮤지컬 돌풍을 일으키고 싶지만, 가능성은 매우 희박해 보인다. 부에노스 아이레스로 탈출도 시도해 보지만 그것마저 공원에서 끝나고 만다. 하지만 꿈은 현실보다 강하다. 우루과이의 다니 움피의 동명소설에 기반을 둔 이 아이러니컬한 뮤지컬은 교묘한 복선을 대담하게 사용하고 있고, 다양한 장르의 한계를 과감하게 넘고 있다. 춤과 음악에 대한 열정을 유쾌하게 표현한 작품.

Share in

감독

마르틴 사스트레

라틴아메리카 예술가 중 가장 영향력 있는 한 명으로 인정받는 그는 우루과이를 대표하여 상파울로 비엔날레(2004), 베니스 비엔날레(2005), 제네바 영상 비엔날레(2006) 등에 참가했다. 자신의 삶을 다룬 페이크 다큐멘터리 (2000)를 만들기도 했다.
Producer
: Diego Robino, Carlos Mentasti
Cast
: Natalia Oreiro, Mike Amigorena
Screenwriter
: Martin Sastre
Cinematography
: Pedro Luque
Editor
: Sebastián Dubé
Music
: Ignacio Pérez Marín